콜 워런트의 분류(주식인수형, 파생형)

0
257

콜 워런트의 분류

콜 워런트는 발행의 주체와 목적에 따라 Equity 워런트와 Covered 워런트 두 가지로 분류할 수 있다.

  1. Equity 워런트(주식인수형 워런트)

Equity 워런트(equity warrant)란 기초증권의 발행회사가 부여한 것으로서 stock purchase warrant라고 하거나 company warrant라고도 한다. 이 워런트는 기초증권의 발행회사가 자본조달을 위하여 발행하는 것이 본질적 특성이다. 이 워런트에서 권리자 또는 소지인(이하 ‘소지인’이라 한다)은 발행회사가 새로이 발행하거나 기발행한 기초증권만을 매수할 수 있다. 따라서 매수대상인 기초증권은 신주일 수도 있고 자기주식일 수도 있다. 이러한 의미에서 Equity 워런트는 “주식인수형 워런트”라고 부르고자 한다.

Equity 워런트는 매수대상인 기초증권이 발행회사의 신주로 제한되면 이를 신주인수형 워런트(naked warrant)라 하고, 발행회사의 기발행주식으로 제한되면 “자기주식 매수형 워런트”라고 부르고자 한다. 신주인수형 워런트는 발행회사의 자본증가를 가져오지만, 자기주식 매수형 워런트는 그러하지 아니하다. 주식인수형 워런트는 그 자체가 증권으로서 그 기초증권과 같은 방식으로 거래소에서 유통될 수 있지만, 워런트의 거래 시장은 워런트 시장이며, 이는 기초증권이 거래되는 거래소시장과는 구별되는 시장이다.

요컨대 Equity 워런트는 “기초증권 또는 연계증권의 발행회사에 의하여 발행되고, 권리자 또는 소지인이 일정한 기간 또는 일정한 날에 미리 정한 가격으로 기초증권(신주 또는 자기주식)을 발행회사로부터 인수할 수 있는 권리”라고 정의할 수 있을 것이다.

  1. Covered 워런트(파생형 워런트)

Covered 워런트(covered warrant)란 기초증권의 발행회사가 아닌 독립적인 제3자, 즉, 투자은행 등 금융기관에 의하여 발행된 워런트를 말한다. 이를 “call option”이라고 부르기도 하지만정확한 표현은 아니다. 이것은 투자은행이나 증권회사가 고객에 대하여 위험관리(risk management) 및 투자수단(investment instrument)을 제공하기 위한 목적으로 발행된다.

이 워런트는 소지인이 발행인인 제3자에게 기초증권의 매수 또는 행사가격과 기초증권의 시장가격과의 차액을 지급받을 수 있는 선택권을 말하므로, Equity 워런트가 기초증권의 발행회사에 대하여 행사할 수 있는 것과는 다른 것이다. 그러므로 이 워런트의 발행인인 제3자는 계약이 정하는 바에 따라 기초증권 발행회사의 기발행증권을 미리 또는 최소한 권리행사 시점에서 보유(covered)하여 소지인의 선택권 행사에 따라 교부하거나 시장가격과의 차액을 지급하여야 한다.

요컨대, Covered 워런트는 기초자산(주가, 주가지수, 주식포트폴리오 등)의 시세 또는 가치변동과 연계되어 그 발행인(제3자)에게 (기발행)기초증권의 교부, 또는 행사가격과 기초증권 가치와의 차액을 지급받을 수 있는 선택권이 부여된 워런트라고 정의할 수 있을 것이다. 이러한 의미에서 이를 “파생형 워런트(derivative warrant)” 라고 부르기로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