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남아시아 지역의 경제적 성장 가능성

0
169

가) 많은 인구와 성장잠재력

□ 큰 인구규모를 바탕으로 한 역동적인 시장을 형성하고 있음.
-2011년 현재 동남아시아의 인구는 약 6억 700만 명으로 세계 인구 69억 7,400만 명의 8.7%를 차지함.
-그 중 인도네시아 2억 4,000만 명, 태국 6,800만 명, 베트남 8,800만 명의 인구를 보유하여 거대 시장을 갖추고 있음(ADB, Key Indicators for Asia and the Pacific 2012; World Bank).

□ 현재 인구규모에 비해 경제규모는 상대적으로 크지 않지만 향후 주변 거대경제권과의 협력, 지역통합 추진 등으로 경제규모가 빠르게 성장할 것으로 예상됨.

-동남아시아의 GDP 규모는 아시아 전체의 11.5%를 차지하고 세계 전체의 약 4.1%를 차지함.
-빠르게 성장하는 중국과 인도, 동아시아가 동남아시아의 배후 수출시장으로 자리잡고 있으므로 아시아 경제의 성장의 성과를 누릴 것으로 예상됨.

ㅇ 현재 동남아시아는 ASEAN-중국 FTA, ASEAN-한국 FTA, ASEAN-중국 FTA, ASEAN-인도 FTA를 발효하여 주요 아시아 국가와의 경제협력을 강화하고 있음.

-2015년까지 동남아시아 공동시장 형성을 목표로 지역통합을 가속화하고 있으므로 역내 협력에 의한 경제성장 추진력을 확보할 것으로 전망됨.

나) 안정적인 경제성장으로 세계 경제의 성장 동력을 제공

□ 동남아시아 국가는 세계적인 경제 침체 속에서도 지속적으로 높은 경제성장률을 기록하였고 향후에도 전반적으로 이러한 추세를 유지할 것으로 전망됨(OECD, Southeast Asian Economic Outlook 2011/12).

-2003년에서 2007년 기간 동안 평균 경제성장률은 인도네시아 5.5%, 태국 5.6%, 베트남 8.1%를 기록함.
-2012년에서 2016년 기간 동안 인도네시아는 경제성장을 가속하여 평균 6.6%의 경제성장률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됨.
-반면, 태국과 베트남의 경제성장세는 일정 정도 약화되어 태국 4.5%, 베트남 6.3%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됨.

□ 인도네시아, 태국, 베트남은 주요 신흥국으로서 거대 시장이자 투자처로 각광받고 있음.

-2011년 기준으로 3국은 인구 약 4억 명, GDP 약 1조 3천억 달러, 교역 규모 약 1조억 달러로 동남아시아 전체의 절반 이상의 경제 규모를 차지함.
-FDI 유입규모는 인도네시아, 태국, 베트남이 각각 189억 달러, 95억 달러, 80억 달러로 대인도네시아 FDI가 가장 많음.

□ 아세안 주요국의 금융부문 국제경쟁력지수에 따르면 인도네시아, 태국, 말레이시아가 주변국에 비해 경쟁력이 있는 것으로 나타남.

-특히, 역내 자본조달의 정도가 높기 때문에 자본 유동성과 금융시장의 안정성이 확보된다고 할 수 있음.

다) 한국과 경제협력을 강화하는 지역

□ 동남아시아는 한국과 경제적 측면에서 밀접한 관계를 맺고 있음.

-2011년 기준으로 동남아시아는 교역과 직접투자 양측면에서 모두 중국에 이은 제2대 교역 대상지역임.
-최근 한국의 동남아시아에 대한 직접투자는 산업내 분업을 뒷받침하는 방향으로 전개되고 있음.

ㅇ 과거에는 이들 지역으로의 투자 목적이 저임 노동력을 활용하는 노동집약적 산업의 이전이 대부분이었으나, 최근에는 철강, 조선, 자동차, 전자 등으로 다변화하고 있음.

-동남아시아에 대한 한국의 금융 산업 진출은 현지 투자를 목적으로 활발하게 진행됨.

ㅇ 초기에는 현지에 진출한 한국계 투자기업에 대한 대출이 주 업무였으나, 최근에는 현지 법인 인수, 100% 현지법인 설립 등 현지 시장 진출을 확대하고 있음.

□ 한편 동남아는 석유, 가스, 석탄 등 필수 천연자원의 주요 공급처이며 동시에 한국 기업의 주요 자원개발지역임.

□ 인도네시아는 한국과 긴밀하게 협력하면서 높은 차원에서 경제협력을 진행하고 있음.

-인도네시아 정부는 인도네시아 중장기 경제개발 기본계획(MP3EI)의 후속 실행계획 작성을 위해 2012년에 경제협력 사무국을 설립하여 한국 정부와 공동으로 작업하고 있음.

ㅇ MP3EI는 2011년에서 2025년까지 4,012조 루피아(약 4,700억 달러)를 투입하여 6개 경제회랑을 개발하고 사회기반시설을 중점적으로 개발하여 인도네시아 경제를 세계 10대 경제국으로 발전시키고자 하는 계획임.